힐러리 와 록펠러가문 그리고 외계 생명체

서울은 상품의 테스트 베드 시장 일뿐아니라,,
바이러스 생화학 무기등의
테스트 베드?

 외계 생명체 신봉론자로 유명한 억만장자 자선가인 로렌스 록펠러와 만난 것이다.
클린턴은 1995년 와이오밍 잭슨홀에 있는 그의 자택을 직접 방문했다.
당시 언론에는 그가 폴 데이비스의 <우리는 홀로인가? : 외계 생명체 발견의 철학적 의미>
라는 책을 옆구리에 끼고 록펠러와 심각한 표정으로 산책하는 사진이 보도됐다.

클린턴은 정말로 유에프오와 외계인에 대해 무언가를 알고 있는가?
그래서, 그가 대통령이 되면 이 문제가 풀릴 것인가?

'외계 지구' 1284개 추가 발견…9개 '물 존재' 가능성

'노무현 前 대통령 수사' 홍만표 전 검사장, 檢 수사 대상으로





by Arron | 2016/05/12 04:20 | My view | 트랙백 | 덧글(0)

트랙백 주소 : http://veteran1.egloos.com/tb/5299005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         :

:

비공개 덧글

◀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